• 오늘의 이슈
  •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사람들의 인생재활극으로,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소확행'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너무 힘내고 용쓰며 달려와서일까? 파이팅! 이란 격려가 더는 힘을 못 쓰는
세상이 됐다. 청춘도 힘이 없고 사랑도 예전만큼 힘을 못 쓴다.
사랑을 포기한 여자들, 결혼을 포기한 남자들, 
꿈을 꾸지 않는 아이들, 노년을 포기한 어른들. 
노력에 배신당한 사람들은 그저 체념이 일상이 된 하루하루를 견디며 
오늘도 미세먼지 가득한 뿌연 세상 속을 걸어가고 있다.
어디로 가는 지도 모른 채. 

속도도 방향도 잃었다. 더 이상 희망을 희망하지 않는다. 
이렇게 살아도 괜찮은 걸까? 괜찮을 리가! 괜찮지 않다!
일단 멈추자. 멈추게 해보자. 그만 괜찮은 척하고 내 인생을 들여다보자 좀!
1막은 세상의 눈으로 보고 살았으니 2막은 내 눈으로 보고 내 인생을 살아보자.  
뭔가가 되기 위해서가 아니라, 뭔가를 이루기 위한 인생이 아니라,
내 인생! 말이다. 

뭔가 되려고 달렸으나 되지 못했고, 아등바등 애썼으나 아무것도 이루지 못한,
찢기고 부서진 너덜너덜한 내 인생!
망가졌음 고쳐 쓰면 된다. 어차피 내가 쓰는 거, 남들은 거들떠보지도 않는 거,
예쁠 필요도 멋질 필요도 없다, 내 인생 2막은.
그래 뭐, 1막은 실패했다. 인정하자. 포기하자. 나한텐 아직 2막이 있으니까.
내가 원하면 3막도 있을 테니까. 

그래봐야 여전히 별수 없다고? 영원히 별 볼일 없을 거라고?
별 수 없어도 별 볼일 없어도, 행복할 순 있다.
뭔가는 못 되도 나는 될 수 있다.
뭔가로는 못 살아도 나로는 살 수는 있다.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 나서보자. 
그리고 확실하게 행복해지자.

하루에 단 1분이라도 내 인생에게 행복을 줘보자.
가족드라마를 가족 밖에서 해보려고 한다.
가족을 향해 가는 드라마가 아니라, 가족 안에서 걸어 나오는 가족드라마,
가족의 행복이 아니라 엄마도 딸도 아빠도 아들도 
자신의 행복을 찾아가는 가족드라마,
완성이 아니라 시작을 향해 나아가는 드라마,
‘너를 사랑해’ 가 아니라 ‘나를 사랑해’ 가 해피엔딩이 되는 드라마,
잘 사랑하는 얘기도 하지만 잘 헤어지는 얘기도 하는 드라마,
내 가족의 아픔도 얘기하지만 세상의 아픔도 담는 드라마,
요즘 드라마, 요즘 사람들이 나오는 드라마, 소확행 드라마!

그날이 선택이 모두에게 큰 상처를 남겼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보러가기